performance

[2013.7]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기념공연 @ 국립국악원

□ 문화재청(청장 변영섭)이 주최하고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(이사장 이문태)이 주관하는 2013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기념 공연이 7월 2일부터 3일까지 국립국악원에서 개최된다.
올해로 3회째 맞는 이번 공연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종목들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공연이다. 권원태, 이희문, 정은혜, 강강술래보존회, 남사당놀이보존회 등 전통문화를 대표하는 연주자들이 무대를 꾸미게 된다.

올해는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으로 등재된 무형유산 중 무대 공연이 가능한 9개 종목을 선별해 7월과 12월 두 차례 공연을 개최할 계획인데, 이번 7월 2일과 3일에는 강강술래, 줄타기, 남사당놀이, 아리랑, 영산재가, 12월에는 종묘제례악, 가곡, 처용무, 판소리가 공연될 예정이다.
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전석 무료로 펼쳐지는 이번 공연은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. (http://www.korearts.or.k/ 문의전화: 02-580-3275)

□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은 2001년 종묘제례 및 종묘제례악을 시작으로 판소리, 강릉단오제, 강강술래, 남사당놀이, 영산재, 제주 칠머리당 영등굿, 처용무, 가곡, 대목장, 매사냥, 줄타기, 택견, 한산모시짜기, 아리랑을 비롯한 총 15개 종목이 등재되었다.

유네스코는 <인류무형문화유산 보호협약>에 따라 문화적 다양성과 창의성의 원천인 무형유산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고취하고 무형유산 보호를 위한 국가적, 국제적 협력과 지원을 도모하기 위해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대표 목록과 긴급 보호목록 등재제도를 시행하고 있다.


PRM | Idea Lab